테레사 성물의 집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About Catholic Glory

height: 1.2em;">Lorem ipsum dolor sit amet, consectetuer adipiscing elit. Morbi luctus. Duis lobortis. Nulla nec velit. Mauris pulvinar erat non massa. Suspendisse tortor turpis, porta nec, tempus vitae, iaculis semper, pede.

Lorem ipsum dolor sit amet, consectetuer adipiscing elit. Morbi luctus. Duis lobortis. Nulla nec velit. Mauris pulvinar erat non massa. Suspendisse tortor turpis, porta nec, tempus vitae, iaculis semper, pede. Cras vel libero id lectus rhoncus porta.

사장 신부님 인사말

 

+ 주님의 사랑과 평화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가톨릭출판사 사장 홍성학 아우구스티노 신부입니다.

  저희 가톨릭출판사를 변함없이 사랑해 주시고, 아껴 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가톨릭출판사는 '가장 오래고도 늘 새로운'주님의 뜻에  따라 19세기에 세워져 신앙의 자유가 보장되기 이전에 외국 선교사들의 조선 선교에 선행 되어야할 조선어 공부를 위하여 <<한불자전>>, <<한어문전>>과 같은 우리나라 최초의 문번서를 펴내었고 이 책들은 19세기 우리말 연구에 큰 기여를 했습니다. <<한불저전>>이 출간된 1880년이나 요코하마에 조선교구가 인쇄소를 정식으로 설립한 1881년을 가톨릭출판사의 설립 원년으로 볼 때, 조선 정부가 세운 최초의 근대 출판 인쇄소인 박문국 (1883)보다 앞서는 것이어서 실질적으로 우리라나 최조의 근대 출판 인쇄소는 가톨릭출판사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1866년 일본에서 서울로 이전한 출판사는 본격적으로 근대식 기술을 사용하여 인쇄 작업에 착수아혐ㄴ서 그간의 묵상서와 교리서들을 다량으로 재간행하여 신자들의 신앙생활과 선교 활동에 도움을 주었습니다. 일제 강전기와 유신 정권하에서도 <<경항신문>>, <<경향잡지>>, <<가톨릭청년>>을 발행하여 대중계몽과 민족 문화의 계승 발전에도 임썼습니다. 이렇듯 가톨릭풀판사는 신자들 곁에 늘 함께하며 전례서.교리서.신심 서적의 발행을 통하여 온 누리에 주님의 말씀을 전하는 '선교의 빛'이 되고자 노렬해 왔습니다.

 저희가 오랜 역사를 이어올 수 있었던 것은 하느님의 뜻에 함께해 주신 여러분들의 기도와 사랑이 있었기에 가능했습니다. 여러분들은 저희 출판사의 든든한 후원자며, 저희를 이끌어 주시는 밝은 '빛'이십니다. 늘 지금처럼 저희 가톨릭풀판사에 많은 관심과 깊은 애전을 가지고 지켜봐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오랜 역사에 부끄럽지 않도록 성실하고 품격을 갖춘 신뢰받는 출판사가 되도록 저희 전 직원은 더욱 각고의 노룍을 기울이겠습니다.

 하느님의 사랑과 축복이 여러분과 여러분의 가정에 가득하기를 기도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재단법인 천주교 서울대교구 유지재단 가톨릭풀판사 사장 홍성학 아우구스티노 신부

 

 

 

;;;;;